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네이버-위메프, 모바일쇼핑 나홀로 성장 지속

기사승인 2017.09.27  10:23:49

공유
default_news_ad1

올 하반기 모바일 쇼핑 시장 성장률이 지난해 대비 소폭 하락한 가운데 네이버 N쇼핑과 위메프가 각각 오픈마켓과 소셜커머스 업계에서 유일한 고속성장을 이어가고 있다.

시장조사기관 오픈서베이는 ‘2017년 하반기 모바일 쇼핑 트렌드 리포트’를 발표하고, N쇼핑과 위메프 앱 이용률이 지난해 하반기 대비 2배 안팎으로 크게 늘었다고 27일 밝혔다.

N쇼핑 앱 이용률은 지난해 하반기 8.6%에서 올해 하반기 19.7%로 11.1%p 상승했다. 위메프 역시 같은 기간 19%에서 34.7%로 앱 이용률이 급증했다.

반면 다른 전자상거래 서비스의 앱 이용률은 다소 줄었다. 소셜커머스 1위인 쿠팡은 52.6%에서 41.4%, 티몬은 26.9%에서 22.7%로 감소했다.

오픈마켓 역시 11번가가 40.2%에서 35.9%로, G마켓은 28.3%에서 22.2%, 옥션은 15.2%에서 13.7%로 각각 줄었다.

전자상거래 모바일 앱 이용률이 하락한 가운데 위메프와 N쇼핑만 성장한 것은 차별화된 서비스 때문인 것으로 보인다. 오픈서베이 조사에 따르면 모바일 앱 이용자들은 위메프의 ‘저렴한 상품 가격’과 N쇼핑의 ‘간편한 결제 시스템’, ‘다양한 상품 종류’, ‘편리한 앱 사용’ 등에 높은 점수를 줬다.

오픈서베이는 “’모바일 쇼핑’이 쇼핑 채널의 중심으로 확고하게 자리매김을 했다”며 “조사 결과 소셜커머스의 ‘저렴한 가격’과 ‘빠른 배송’에 대한 소비자들의 긍정적인 인식이 증가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한편 이번 조사는 2017년 8월 31일 1,000명의 모바일 이용자를 대상으로 조사됐다. 오픈서베이는 매년 상하반기 모바일 쇼핑 트렌드를 분석, 전자상거래 시장의 움직임을 외부에 공개한다.

박용민 기자 ilsan@daum.net

<저작권자 © 프레스맨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default_side_ad2

카드뉴스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